9월 취업자 증가 현황에 대한 잡담 일기/잡담

9월 취업자 34만8천명... 두 달 연속 30만명대 이상 증가

일자리 상황이 좋아지고 있다는 취지로 보이는 연합뉴스 기사다. 일부 내용을 옮겨 보자면 아래와 같다.


9월 취업자 증가 폭이 두 달 연속 30만명대 이상을 기록했다.

9월 기준으로 고용률은 23년 만에 가장 높았고, 실업률은 5년 만에 제일 낮았다.

통계청이 16일 발표한 '2019년 9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는 2천740만4천명으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34만8천명 증가했다.

이번 취업자 증가 폭은 2017년 3월(46만3천명) 이후 2년 5개월 만에 가장 컸던 8월(45만2천명)에는 못 미치지만 두 달 연속 30만명대 이상을 기록하며 회복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달 증가 폭은 지난 8월을 제외한다면 2017년 5월(37만9천명) 이후 가장 크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61.5%로 1년 전보다 0.3%포인트 올랐다. 9월 기준으로 1996년(61.8%) 이후 23년 만에 최고다.

지난달 실업자는 88만4천명으로 1년 전보다 14만명 감소했다. 9월로만 비교하면 2015년(86만7천명) 이후 가장 적다.



KOSIS 국가통계포털 웹사이트(http://kosis.kr)에 들어가서 이런 저런 데이터를 좀 보다가 위의 기사가 석연치 않다는 느낌을 가지게 되었다. 문제는 바로 연령별 경제활동인구에 대한 자료다.


연령별 취업자 현황을 추가해서 위의 기사 내용 일부를 보강(?)해 보면, 대충 이렇게 된다.


통계청이 16일 발표한 '2019년 9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는 2천740만4천명으로 1년전 같은 달보다 34만8천명 증가했다. 연령별로는 60세 이상에서 무려 38만명, 50~59세에서 11만9천명 증가했다. 반면에 40~49세에서 17만9천명이 감소했고 30~39세에서는 1만3천명이 감소했다. 20~29세에서는 6만4천명 증가, 15~19세에서는 2만4천명 감소했다.

이번 취업자 증가 폭은 2017년 3월(46만3천명) 이후 2년 5개월 만에 가장 컸던 8월(45만2천명)에는 못 미치지만 두 달 연속 30만명대 이상을 기록하며 회복세를 이어가고 있다. 다만, 회복세는 50세 이상에서만 두드러지고 있으며(49만9천명 증가) 30~49세에서는 여전히 취업자수가 감소했다(19만2천명 감소).


이 기사와 별도로 2018년 9월을 기준으로 지난 1년간 월별/연령별 취업자수를 차트로 그려보았다. 차트를 압도하는 항목은 단연 60세 이상이다. 수치뿐만 아니라 경향성도 뭔가 영 자연스럽지 않다;


2018년 9월의 취업자수를 기준값(0)으로 잡았을 때 60세 이상 취업자는 2018년 12월에 -32만5천명, 2019년 1월에 -56만1천명, 2019년 2월에 -42만5천명이었다가, 2019년 3월에 기준월 근처로 갑자기 근접한다(-4만명).

그 이후로 60세 이상 취업자수는 브레이크 없는 폭주를 시작, 다른 모든 연령대를 제치고 압도적으로 많은 취업자 증가를 보인다. 그리하여 2019년 9월에 +34만명을 넘는다. 연말/연초에 노인 취업자수가 순식간에 주저앉았다가 3월부터 미친듯이 증가한다.

희한하다 -_-;

환갑이 지난 어르신들이 얼마나 큰 부가가치를 창출하면서 어떤 일을 하고 계시는지는 모르겠지만 한창 일할 나이의 사람들의 업무량과 생산성을 능가할 가능성은 매우 낮아 보이고, 30~40대 취업자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는 점은 우리나라의 경제가 회복세가 아니라 사실은 점점 식어가고 있다는 징후가 아닌가 싶다.



핑백

  • 반달가면 : 10월 취업자 증가 현황 2019-11-13 22:00:53 #

    ... 10월 취업자 41만9천명 증가... 고용률 61.7%로 23년만에 최고 지난달에 9월 취업자 통계와 관련해서 글을 쓴 적이 있는데(여기로), 역시나 10월도 비슷한 경향을 나타냈다. 한가지 눈에 띄는 점은, 지난 9월 취업자 통계 관련 뉴스에서는 연령별 증감 상황을 제외하더니, 이번에는 그래도 연 ... more

덧글

  • ㅁㅇㄹㅎ 2019/10/16 22:45 # 삭제 답글

    저애는 숫자놀음 하고 있는중입니다.
    저정도 수준이면 빚내서 그돈을 자기 통장에다가 꼴아박아넣으면 재산이 늘어난다고 믿을겁니다.
  • 반달가면 2019/10/17 10:18 #

    뭉뚱그려 보면 취업률이 회복세인 것 같지만 속을 살펴보면 심각하게 곪아 있는 그런 느낌이네요;
  • 과객b 2019/10/16 23:32 # 삭제 답글

    이런 진지한 대응 따위
    아이고, 다 부질없다...
  • 반달가면 2019/10/17 10:18 #

    이런 진지한 대응 따위, 자주 하는 것도 아니니 하고 싶을때 가끔 해 보려고 합니다.
  • ㅁㄴㅇㄹ 2019/10/17 00:45 # 삭제 답글

    현상을 설명드리자면, 놀랍게도 노인들을 공공기관에서 일시적으로 대량 고용하고 고용 통계 좋아졌다고 자화자찬 하는거에요... 저도 저런 짓까지 하는거 보고 꽤나 놀랐습니다.
  • 반달가면 2019/10/17 10:20 #

    아, 그렇다면 설명이 되는 것 같네요. 연말에는 예산 집행 마감으로 대폭 감소하고, 연초에도 예산 할당이 확정될 때까지 집행이 안 될테니 대폭 감소하고, 이후에 본격적으로 예산 퍼부으면서 증가하는 모습인가 봅니다. 그런데, 60 넘은 어르신들이 공공기관에서 무슨 일을 하고 있는 걸까요?
  • 김뿌우 2019/10/17 16:41 # 삭제

    청소와 잡무(전단지 나눠주기, 물 주기, 안내하기, 야간 여성 귀가 도우미 등등)
  • 김뿌우 2019/10/17 14:19 # 삭제 답글

    동네에 일주일에 두어번 할머님들 다섯분께서 아침에 구청 옷을 입으시고 청소를 하러 오십니다.
    일주일에 한번씩 오는 청소 차량과 동네에 치우러 다니시는 분들이 있는데도요.
    구청에 가면 할머님들이 서너분씩 여기저기 모여서 구청 옷을 입고 담소를 나누고 계십니다. 청소를 담당하시는 직원이 있지만, 이분들도 청소를 하러 오셨다고 하네요.

    후후.. 고용시장은 건전하고 경제는 탄탄합니다! 반대하면 적폐! 가짜뉴스! 일베! 토착왜구!
  • 반달가면 2019/10/17 20:36 #

    청소...-_-;
    말씀하신 내용이 사실이라면, 경제 상황이 안 좋아지고 있다고 판단하는 것이 맞는 것 같네요.
  • kuks 2019/10/19 19:40 # 답글

    '연말/연초에 노인 취업자수가 순식간에 주저앉았다가 3월부터 미친듯이 증가'하는 패턴이 올해~내년에도 반복 될 가능성이 높죠.
    왜냐면 노인채용의 대부분이 공공근로가 대부분이라서 긴급제설작업 같은 걸 하지 않는 이상 예산집행이나 수행가능한 업무 등이 대부분 겨울이 끝나는 3월이 되어야 원활해지거든요.
  • 반달가면 2019/10/20 19:55 #

    네 아마 그런 것 같습니다. 올해 말에 통계치가 어떻게 나올지 한번 봐야할 듯 싶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Google Analytics


B-Side


adsense(w160_h600)2

통계 위젯 (화이트)

607300
3990
1845251

ad_widget_2